[현대종교] “신천지 신도, 쿠팡 개인 정보 빼돌려 포교”
상태바
[현대종교] “신천지 신도, 쿠팡 개인 정보 빼돌려 포교”
  • 김원식 리포터
  • 승인 2021.12.19 11:20
  • 댓글 0
이 아티클을 공유합니다

[현대종교] “신천지 신도, 쿠팡 개인 정보 빼돌려 포교”
현대종교 | 조민기 기자 5b2f90@naver.com
2021.12.10 18:39 입력
http://www.hdjongkyo.co.kr/news/view.html?section=22&category=1001&item=&no=18393

[현대종교] “신천지 신도, 쿠팡 개인 정보 빼돌려 포교”
현대종교 | 조민기 기자 5b2f90@naver.com
2021.12.10 18:39 입력
http://www.hdjongkyo.co.kr/news/view.html?section=22&category=1001&item=&no=18393

신천지 신도가 e커머스 쿠팡 단기 아르바이트를 통해 얻어낸 개인정보를 포교에 악용한 사례가 포착되었다.

「티뉴스」에 따르면, 피해자 A씨는 신천지 신도로 추정되는 사람에게, 한 통의 메시지를 받았다. 메시지에는 “신천지에 대한 인식조사 설문입니다”라는 내용의 문구가 담겨있었다. 신천지 신도는 뒤이어 ▲종교가 있는지 ▲신천지에 대해 알고 있는지 ▲신천지 말씀을 들어본 적은 있는지 등의 질문이 담김 설문지를 전송했다. 설문지에는 이름, 성별, 나이, 연락처 등 개인정보를 원하는 문구까지 기록되어 있었다.
 

▲쿠팡 단기 아르바이트로 얻은 개인정보로 포교를 시도한 신천지 신도 (출처: 「티뉴스」)
▲쿠팡 단기 아르바이트로 얻은 개인정보로 포교를 시도한 신천지 신도 (출처: 「티뉴스」)



 

▲불법으로 얻은 개인정보를 활용한 것에 대한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하지 못하는 신천지 신도 (출처: 「티뉴스」)
▲불법으로 얻은 개인정보를 활용한 것에 대한 문제의 심각성을 인지하지 못하는 신천지 신도 (출처: 「티뉴스」)

 

피해자 A씨는 신천지 신도에게, “제 번호 어떻게 알고 연락주셨죠?”라는 답신으로 불쾌함을 나타냈는데, 그러자 신천지 신도는 “예고 없는 문자를 보내드려 죄송합니다”, “쿠팡에 가끔 일을 나가는데 그곳에서 알게 되었습니다”라고 답변했다.

피해자 A씨는 「티뉴스」와의 인터뷰에서, 개인정보를 빼낸 잘못을 저질렀음에도, 짧은 사과 한마디로 끝내는 신천지 신도의 태도에 불쾌했던 심정을 토로했다.

비대면 시대 새로운 온라인 포교법이 밝혀진 대목이다. 동시에 불법을 범했음에도 용서를 구하지 않는 신천지의 비윤리성이 다시금 드러나는 대목이다.

- Copyrights ⓒ 월간 「현대종교」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서소개
이슈이슈
  • [제목 바뀐 기사들] 회식 못 해서 죽은 귀신? 낮술 권하는 사람은?
  • [사이비퇴치] 나치 독일의 괴벨스를 기억합니다.
  • [뉴스타파] 한동훈 장인 진형구, 과거 주가조작 연루 정황
  • [뉴시스] 잇단 고발장→기소의견 송치…위기의 전광훈·한기총
  • [평화나무] 미주 한인들 “한동훈 딸, 명문대 진학 위한 조직 범죄”
  • [하이퍼튜브/하이퍼루프] 검증할 수 있는 현실적 접근이 선행되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