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IN] ‘그 이름’이 왜 거기서 나와
상태바
[시사IN] ‘그 이름’이 왜 거기서 나와
  • 김원식 리포터
  • 승인 2021.10.02 16:43
  • 댓글 0
이 아티클을 공유합니다

검찰 출신인 곽상도 의원은 정치 입문 과정을 전후해 다른 부동산 관련 의혹에도 휘말린 적이 있다. 〈시사IN〉은 2014년 그의 공인 자격을 검증하면서 부조리 의혹을 보도한 바 있다.

출처 : https://www.sisa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45699
[시사IN] 정희상 기자 승인 2021.10.01 16:47
아들의 ‘50억원 퇴직금’ 논란으로 의원직 사퇴를 요구받고 있는 곽상도 의원. ⓒ연합뉴스
아들의 ‘50억원 퇴직금’ 논란으로 의원직 사퇴를 요구받고 있는 곽상도 의원. ⓒ연합뉴스

곽상도 의원의 ‘손바닥으로 하늘 가리기’가 점입가경이다. 국민의힘 곽상도 의원은 성남시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 사건 전개 과정에서 아들의 화천대유 취업 사실이 드러나자 처음에는 “월급 250만원짜리 직원이었을 뿐”이라고 말했다. 그러다가 아들 곽 아무개씨(32)가 퇴직금 50억원을 수수했다는 사실이 드러나자 재빠르게 국민의힘을 탈당했다. 퇴직금 50억원은 아들이 정당하게 열심히 일한 대가로 받은 돈이며 자기는 모르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하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본인이 화천대유 핵심 관계자들 각각으로부터 정치후원금의 연간 최대한도인 500만원씩을 받은 사실이 드러났다. 정치자금법(한 사람이 1년간 국회의원 1인에게 최대 500만원 후원)을 비켜나가기 위한 ‘쪼개기 후원’ 아니냐는 의혹을 받는다.

최신호 기사는 유료독자만 보실 수 있습니다. 종이책/전자책 정기구독자는 로그인 후 최신호 기사를 열람하세요.

정기독자가 아닌 분은 이번 기회에 <시사IN> 을 구독, 후원해 보세요.
좋은 뉴스는 독자가 만듭니다.

기사 전문 보기 >> https://www.sisa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45699


관련 아티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서소개
이슈이슈
  • [이슈게이트] 국민의힘 윤미현은 입당, 김성제는 불허
  • [사이비퇴치] 나치 독일의 괴벨스를 기억합니다.
  • [노컷뉴스] 신천지, 과천시 공무원 포섭 의혹
  • [뉴시스] 잇단 고발장→기소의견 송치…위기의 전광훈·한기총
  • [BBC News 코리아] '잠깐, 내가 이단이라고?'...영국서 교세 확장하는 신천지
  • [한겨레] 로켓, 쏘지 말고 해머 던지듯 ‘빙빙’ 날려보자…친환경 대안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