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알자] 육체영생의 착시
상태바
[바로알자] 육체영생의 착시
  • 김원식 리포터
  • 승인 2020.05.26 11:28
  • 댓글 0
이 아티클을 공유합니다

착시 [錯視, illusion]
; 주변의 영향으로 어떤 사물을 실제의 그것과 다르게 보게 되는 시각적인 착각 현상

[바로알자] 육체영생의 착시

바로알자 신천지 https://cafe.naver.com/soscj/64274

 

착시 [錯視, illusion]
; 주변의 영향으로 어떤 사물을 실제의 그것과 다르게 보게 되는 시각적인 착각 현상

일반적으로 '착시현상'은 눈에 의하여 나타납니다. 그래서 한자어를 풀어보면 '錯 어긋날 착', '視 볼시'로, 어긋나서 보인다는 의미가 됩니다. 즉 착시현상이란 무엇인가 어긋나 보인다는 뜻이 됩니다. '무엇이 어긋나는가?' 라는 문제를 본다면, 대부분의 경우 눈이 인식하는 것과 뇌가 인식하는 것이 어긋나는 경우입니다. 인간은 시각을 통해 들어온 정보를 뇌에서 인식하는데 있어, 감각적 경험이나 이성적 논리를 통해 뇌에서 그것을 다시 재구성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 본질-현상-인지-인식의 구성 단계로 나누어 생각하면, 본질과 다른 인식이 발생하게 되는 것입니다. 결과적으로 본질과 어긋나는 인식이 발생하게 되는 것입니다.

우리가 어떤 관찰대상이 되는 본질을 바라볼 때, 우리는 어떤 한 단면을 보게 됩니다. 3차원에 존재하는 본질(물체)을 인식할 때, 우리의 눈은 2차원을 통해서만 인식할 수 있습니다. 두 눈을 사용하니 2개의 2차원으로 그 본질로부터 나온 투형을 바라보는 것입니다. 즉, 본질로부터 나온 반사되거나 발산한 빛을 우리의 눈을 통해 2차원으로 인식하는 것입니다. 시간의 차원을 더 가미하여, 관찰대상이 되는 본질(대상)의 다른 면을 바라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눈은 2차원이고, 시간을 가미하여 다면적인 면을 본다고 할지라도 우리의 눈은 2차원으로 볼 수 밖에 없습니다. 결국 본질의 다른 다양한 면들을 본다고 한다면, 우리는 2차원 정보들을 뇌에서 다시 인식하여 3차원으로 재구성하는 것이 됩니다.

 

[밝은 면] 당신의 눈을 속이는 11가지 착시 현상
출처 : https://www.youtube.com/watch?v=6JgPeBPwRvY

착시란 눈에서 나타나는 현상이 아니라 뇌에서 일어나는 현상이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 위에 착시의 정의를 살펴보아도 ‘착각 현상’이라고 정의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본질을 더 가깝게 그 본질을 인지하고 인식하는 방법은 결국 그 본질로부터 나오는 현상을 통해 그 본질을 인식하는 것이고, 그러한 인식은 인식의 한계로 인하여 벌어질 수 있는 오류를 제거하기 위하여, 다양한 측면에서 관찰하고 살펴보고, 총체적이고 합리적으로 인식해야 하는 것이 됩니다.

인간이 부단히 합리적 의심들을 하는 것은 그 합리적 의심들을 통하여 신뢰할 수 있는 강한 확신을 찾기 위해서 일 것입니다. 그것이 진실이라는 강한 확신. 의심이나 의혹들이 부단히 지속되는 것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은 것입니다. 그것이 우리의 삶을 건강하고 풍요롭고 가치 있게 하지 않는 이상, 그러한 의식이나 의혹들은 그냥 가치 없는 생각에 지나지 않을 것입니다.

아래 영상을 보면, 우리에게 보여지는 시각적 인지 속에서 그것을 현실로 받아들이게 됨으로 가지는 ‘진실한 현실’과 ‘인식의 상상’ 간의 괴리, 즉 “어긋남”을 찾아 볼 수 있습니다.

영상출처 : http://tvpot.daum.net/v/v4136BwddbX4PEGrrE4ddlD

 

착시는 시각을 통하여 인식되는 착각의 일부일 것입니다.

아래 사진 속 인물이 육체영생을 할 사람으로 보이십니까?

 

 

착각 [錯覺]
; 어떤 사물이나 사실을 실제와 다르게 잘못 느끼거나 지각함
1. mistake 2. illusion 3. confuse 4. delusion 5. imagination

 

 

관련 글

가상현실과 착각, 착오, 착시
https://cafe.naver.com/soscj/3507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서소개
이슈이슈
  • [SK브로드밴드 뉴스] 과천시의 수상한 공공강좌
  • [사이비퇴치] 나치 독일의 괴벨스를 기억합니다.
  • [사이비퇴치] 핫템~ 해외직구 고용량 USB메모리? 그리고 사이비종교
  • [뉴시스] 잇단 고발장→기소의견 송치…위기의 전광훈·한기총
  • [종말론사무소] 이만희씨의 어제자 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