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키트리] 신천지, 서울시로부터 어마어마한 혜택 받고 있었다
상태바
[위키트리] 신천지, 서울시로부터 어마어마한 혜택 받고 있었다
  • 김유신 리포터
  • 승인 2020.03.07 10:35
  • 댓글 0
이 아티클을 공유합니다

서울에서 법인 허가받은 신천지
법인 허가 취소 검토하는 서울시

본 기사는 '위키트리'가 보도, 배포한 기사를 스크랩한 것입니다.

신천지, 서울시로부터 어마어마한 혜택 받고 있었다

신천지, 서울시로부터 어마어마한 혜택 받고 있었다

지난 1일 서울시가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을 비롯한 12명의 지파장들을 살인죄 등 법률 위반 행위로 검찰에 고발한 가운데 신전치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이하 신천지) 사단법인 허가 취소를 검토하기로 결정했다.

지난 4일 서울시는 “지금의 코로나 사태에서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해치는 심각한 상황을 초래하게 된 데에는 신천지교가 큰 책임이 있다고 본다”며 법인 취소 배경을 설명했다.

법인 허가가 취소되면 신천지 측은 ‘종교단체’로서 누리던 혜택을 모두 전면 상실하게 된다.

종교단체는 신자 등으로부터 받은 기부금에 대해 세액 공제를 위한 영수증을 발급해 줄 수 있다.

종교 목적으로 공급되는 재화나 용역에 대한 부가세도 면제되며 부동산 취득 시에는 취득세를 전액 감면받는 혜택도 존재한다.

또한 사단법인이 가지고 있는 재산에 대한 상속세나 증여세도 면제되는 효과가 있다.

신천지 법인 허가가 취소되면 앞서 말했던 혜택들을 받을 수 없으며 법인으로서 보유하고 있는 재산 역시 청산된다.

신천지는 지난 2011년 '영원한복음예수선교회'라는 이름으로 서울시로부터 법인 허가를 받았다. 신천지는 지난 2010년에도 경기도에 법인 허가를 신청했지만 경기도는 '사회적 물의'를 이유로 법인 허가를 불허했다.

서울시는 오는 13일 신천지에 대한 청문회를 열어 법인 허가 취소를 결정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 1일 박원순 서울시장은 "이만희 총회장이 필요한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서울시는 미필적 고의에 의한 살인죄 등으로 형사고발하겠다"고 밝혔다.

https://www.wikitree.co.kr/articles/511102

home 심수현 기자 ssh6650@wikitree.co.kr 기사제보 copyright


관련 아티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서소개
이슈이슈
  • [사이비퇴치] 화려한 겉모습에 감추어진 신천지의 더러운 민낯
  • [사이비퇴치] 나치 독일의 괴벨스를 기억합니다.
  • [사이비퇴치] 사이비 노예를 만드는 수법 '가스라이팅'
  • [뉴시스] 잇단 고발장→기소의견 송치…위기의 전광훈·한기총
  • [사이비퇴치] 성경으로 사이비를 구분하는 방법
  • [도서소개] 예언은 틀렸지만 믿음을 믿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