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단타파] 교리상담-1 이만희는 영생할까?
상태바
[이단타파] 교리상담-1 이만희는 영생할까?
  • 김평강 컬럼리스트
  • 승인 2019.10.16 09:09
  • 댓글 0
이 아티클을 공유합니다

 

 

***********************

 

얼마전 신천지에서 오랫동안 몸담고 있던 강사가 병으로 사망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신천지 교리상 결코 죽어서는 안될 7교육장 중 한 사람도 병에 걸려 사망했으며 그밖에 수많은 신천지 중진들도 인생들이면 누구나 가야하는 길을 따라갔습니다.

 

그들은 임종직전까지도 이만희의 욕적영생은 물론 자신도 결코 죽지않는다는 믿음을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사고 있는데, 무엇이 그들을 그토록 육체영생에 올인하도록 만들었을까요?

 

바로 신천지의 핵심교리인 <계시록 20:4의 신인합일(神人合一)교리>때문입니다. 신천지인들은 상담과정에서 이 교리가 거짓인 것을 깨달아야만 온전히 회심하게 되는데, 인간의 헛된 욕망을 이용하여 워낙 오랜 시간동안 견고하게 다져진 교리이기 때문에 무척 어려운 주제이지만 반드시 거쳐야 할 핵심 상담과정입니다.

먼저 신천지가 계시록 20장 4절에 대해 어떻게 주장하고 있는지, 상담자는 아래의 짧은 동영상을 보고 상담을 준비합니다. 

 
 
 
위 동영상을 바탕으로 이만희의 주장을 정리해보면 아래와 같이 크게 2가지로 요약할 수 있습니다.

 

위 노란색 표에서 ①을 목베인 영혼이라 하고, ②를 이만희에게 모인 신천지인이 실상으로 이루어진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즉 ①은 영이고 ②는 육이니 ①+②=둘이 하나가 되어 육체적 죽음을 당하지 않고 산채로 천년동안 왕노릇하며 영생을 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신천지 발간 [계시록의 실상]에서 갈무리
신천지 발간 [계시록의 실상]에서 갈무리

또한 위 그림에서 처럼 예수님의 영은 이만희에게 임하고, "순교한 열 두 제자의 영은 이 땅에 이룬 영적 새 이스라엘의 열 두 지파장에게 임하며, 나머지 순교한 영혼들은 오늘날 신천지인 144,000명에 임하여 각기 하나가 되어 신인합일이 이루어진다"고 주장합니다.​

즉 예수님께서 12제자들에게 심판의 권세를 주신다고 약속하신 것처럼 것처럼(마19:28), 오늘날 신천지 12지파장에게 12지파를 심판할 권세를 부여했으며, 이와 같이 신천지인 144,000명에게도 순교자의 영이 임하여 이 땅에서 영원히 육체영생한다는 것입니다.

이에 대한 신천지의 성경구절 인용은 마태복음 19:28입니다.

 

************************
 
여기까지 신천지인과 대화를 통해 인지시킨 다음, 본격적인 상담을 시작합니다.
 
 
계시록 20장 4절의 바른 해석
 

첫 째,

신천지의 신인합일교리는 1950년대에 발행된 개역성경의 애매한 번역을 왜곡한 잘못된 교리입니다. 헬라어 원본이나 한글성경의 모태가 된 영어성경, 중국어성경에는 영혼(푸시케)이 다시 살아나는 것(부활)으로 기록되어 있습니다. 육과 영이 합쳐져 하나가 된다는 의미가 결코 아닙니다.

위 영어성경에서 보는 바와 같이 ① 과 ②가 they로 수식되어 있으므로, 영과 육이 합해지는 것이 아니라, they가 다시 사는 것(=부활)으로 번역되어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즉 목 베인 영혼들①과  ​짐승에게 표를 받지아니한 자들②이 came to life 또 lived 한다는 것입니다. 부활이란 영과 육이 합쳐지는 것이 아니라, 몸이 죽었다가 다시 사는 것입니다.

특히 영어성경의 KJV나 NIV 버전으로 설명할 때는 절대 어설프게 하지말고 확실하게 준비한 다음 상담에 임해야 합니다. 왜냐면 대부분의 신천지인들은 상명하복의 자세가 매우 강하여  이만희가 "받아먹은 책"인 개역한글로만 보려고 합니다. 따라서 상담전 아래 링크를 참조하여 성경번역에 대한 역사를 따로 준비하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

 

https://knw1022.blog.me/10077392921      (우리나라 성경번역 과정)

 

개역성경 번역의 기초가 되었던 중국어성경에는 더욱 명확하게 번역되어 있습니다.

중국어를 전혀 모르더라도 위 구절은 누구나 쉽게 부활임을 알 수 있습니다.

ⓐ 因爲給耶蘇作見證 (예수를 증거하다가 순교한 영혼),

ⓑ 並爲神之道被斬者的靈魂,(그리고 하나님의 도를 전하다가 목 베인 영혼),

ⓐ+ⓑ=①

ⓒ 和那沒有拜過獸與獸像 (그와 같이 짐승과 우상에게 경배하지 않은 영혼),

ⓓ 也沒有在額上和手上受過他印記之人的靈魂 (또 이마와 손에 그의 표를 받지 아니한 영혼)

ⓒ+ⓓ=②

​등 을 설명하면서 ①과 ②가 모두 영혼으로 표시되어 있으며, 他們(①+②) 都復活了(그들은 모두 부활하여) 그리스도와 함께 천년동안 왕노릇한다고 번역되어 있습니다.

그래야 5, 6절에서 ①과 ②에 해당되는 순교한 영혼들이 괄호 안에 있는 "그 나머지 죽은 자들"(=순교자가 아닌 일반 성도들)은 "천년이 차기까지 살지못하더라"와 문맥상 자연스럽게 연결되면서 순교한 성도들이 더 높임을 받는 것으로 되는 것이며, 하나님의 자녀들은 이같은 순교자들의 부활상급에 대한 소망을 품어야 함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신약성경의 원본인 헬라어를 바탕으로 번역된 성경버전에는 하나같이 부활(다시 살아나서)로 번역되어 있습니다.

 

***********************

 

여기까지 상담을 진행하면 피상담자에 따라 회심의 가능성이 있지만, 보충자료로 재림 때 부활에 대한 바른 해석을 설명하며 좀 더 이해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재림 때 부활에 대한 바른 해석

(주님의 재림 때 일어나는 일)

 

1.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예수님 믿고 죽은 자들)이 먼저 일어나게 됩니다.

2. 주님이 다시 오실 때 살아남은 자들은 저희(죽었다가 일어난 자)와 함께 들려집니다.

3. 예수님께서는 세상 끝에 다시 오실 때를 말씀하시면서 영과 육이 합쳐지는 것이 아니라, 노아의 때나 롯의 때와 같으리라고 말씀하셨습니다. 특히 "인자의 나타나는 날에도 이러하리라"는 말씀을 주목해야 합니다. 주님이 다시 오시는 날은 노아의 때와 롯의 때와 같이 모든 인생들을 멸하게 된다고 말씀하십니다. 따라서 주님의 재림 후에는 이 땅에 사람이 없게 된다는 것으로 신천지식 육체영생을 의미하는 것이 될 수 없습니다.

4. 썩지 않을 것으로 다시 산다고 말씀하십니다. 이 구절만으로 신천지의 육과 영이 합하여 영원히 사는 것이 거짓임을 알수 있습니다. 육은 썩기 마련이고 하나님께서 우리를 위해 준비하신 것은 우리의 육체가 썩지 아니할 것으로 다시 산다고 명백하게 알려주십니다.

5. 혈과 육은 하나님나라를 유업으로 받을 수 없다고 말씀하십니다. 따라서 육체영생은 성경적이 아닙니다.​

6. 그 밖에 성경에는 마지막 때에 부활에 관한 수많은 말씀이 있습니다.(업데이트 예정)

 

 

마무리 하기

신천지의 육체영생교리를 무너뜨리기 위해서는 부활의 의미에 대한 바른 이해가 매우 중요합니다. 그리스도인의 가장 큰 소망은 예수님이 부활의 첫 열매가 되신 것처럼, 예수 안에 있는 모든 믿는 자들이 부활에 참여하게 되는 것으로 복음의 가장 중요한 내용입니다.

​그러나 그동안 한국교회는 부활의 소망보다는 지나치게 이 땅에서의 풍요로운 삶을 가르치다보니 역설적으로 신천지의 신인합일교리가 먹혀들고 있는 것입니다.

상담자는 신천지인들이 그토록 이단삼단 소리 들어가며 고생고생 신천지생활을 하는 이유도 오로지 144,000 완성되는 날 육체영생을 누리게 된다는 잘못된 소망때문임을 인식하고, ​​육체영생을 믿고 있는 그들을 어이없게 생각하지 말고 그들의 잘못된 교리를 성경적, 논리적, 이성적으로 바로 잡아주어야 합니다.

교회와신앙 기사에서 갈무리
교회와신앙 기사에서 갈무리

그러나 대부분의 신천지인들은 신인합일교리가 진리인 것으로 철석같이 믿고 있습니다. 다 늙어죽어가는 이만희가 절대 죽지않는다고 믿고 있는 것도 이 교리때문입니다. 이 교리의 허구를 깨닫게 되면 나머지 상담주제는 의미가 없을 정도로 무너지게 됩니다. ​그러나 그렇게 되기까지 엄청난 인내와 긍휼, 사랑으로 상담에 임해야 함을 잊지말아야 합니다. 끝.

 

 


관련 아티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서소개
이슈이슈
  • [시사IN] ‘사상 최대’ 대출 사기에, ‘그 이름’ 왜 있을까
  • [사이비퇴치] 나치 독일의 괴벨스를 기억합니다.
  • 두드림넷, 기부단말기 키오스크를 통한 기부플랫폼 투자협약식
  • [뉴시스] 잇단 고발장→기소의견 송치…위기의 전광훈·한기총
  • [바로알자] 이준석, 선거법위반(허위사실공표죄) 대선과정에 있었다.
  • [사이비와 사기꾼, 곽상도] 검찰출신, 권력을 이용한 사리사욕 어디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