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단타파] 상담시리즈를 시작하며..
상태바
[이단타파] 상담시리즈를 시작하며..
  • 김평강 컬럼리스트
  • 승인 2019.10.15 11:47
  • 댓글 1
이 아티클을 공유합니다

어떻게  상담을 시작할 것인가?

필자는 신천지에 빠진 가족 때문에 20년 가까이 이단사역을 해오면서 많은 목회자들이나 이단상담에 관심을 가진 사람들로부터 "어떻게 이단상담을 시작할 것인가?"에 대한 질문을 받았습니다.

"시작할 것인가"에 방점을 찍는 이유는 그만큼 시작하는 것 자체가 쉽지않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동안 한국교회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않고 미혹하는 신천지로부터 성도들을 보호하기 위한 예방활동에는 열심이었으나, 정작 교회안에서 미혹된 그들을 구출하고 회복시키는데는 별다른 노력을 기울여 오지 않았기 때문에 상담사역을 시작하는 것 자체가 매우 지난한 일로 비춰질 수 있습니다.

그러나 한국교회가 더 이상 지체하지 말고 신천지에 빠진 사람들을 위한 상담을 당장 시작해야 하는 이유는, 그들을 구출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 상담뿐이기 때문입니다. 왜냐하면 신천지 교리의 대부분이 오로지 교주 이만희의 신격화에 맞추어진 비유풀이와 실상교리, 성경의 짝찾기 등으로 구성되어 있어, "이만희=예수님과 동등한 신적(神的)존재"라는 등식에 사로잡혀있는 그들을 상담을 통해 깨뜨리지 않고는 구출할 방법이 사실상 불가능하며 그러한 사역을 할 수 있는 곳은 오직 복음으로 무장된 교회 뿐이기 때문입니다.

이는 마치 예수님을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받는 정통 기독교교리처럼, 신천지인들은 이만희가 예수님 대신 구원을 완성하기 위해 "예수님의 영을 입고 온 이 시대의 구원자"라는 프레임에 갇혀있기 때문에 상담을 통해 이만희에 대한 환상을 허물어 뜨리는데 중점을 두고 상담을 해야 합니다. 이러한 과정을 거치지 않으면 스스로 탈출했다 하더라도 신천지에서 배운 잘못된 교리를 씻어내지 못하고 다른 이단으로 가거나 아예 신앙을 포기하는 일이 발생하게 됩니다. 따라서 상담을 통해 바로 잡아주는 일이 매우 중요하며 한국교회 목회자라면 누구나 이 상담사역을 당연히 해야하는 의무로 무겁게 받아들여야 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상담과정에서 지나치게 이만희에 대한 반감을 가질만한 언어를 사용한다거나, 노골적인 적대감을 표현하면 신천지인들이 상담에 응하지 않을 수 있으므로, 상담자는 다소 불편하겠지만 이러한 신천지인들의 이만희에 대한 관점을 충분히 이해하면서 신뢰감을 심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마치 믿음은 들음에서 나는 것처럼 피상담자는 상담을 통해 "들어야" 신천지가 잘못된 것을 알게 될텐데 처음부터 “그게 말이 되느냐?”, “그게 믿어지느냐?”는 식의 표현으로 상담을 망치는 경우가 많이 있기 때문에 매우 신중하게 접근하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따라서 앞으로 진행될 상담시리즈는 매 주제마다 이만희의 신격화 작업에 대해 비판과 반증부터 하는 것이 아니라, 신천지에서 주장하는 교리에 대한 사실 확인을 통하여 신천지인들로 하여금 배운 사실을 인정하게 하고, 과연 그것이 진실이고 성경적인지 확인해보자는 식으로 상담에 자연스럽게 응하도록 하는 것에 촛점을 맞출 것입니다.

 

먼저 상담자가 가장 기본적으로 알아야할 사항으로, 신천지에서 이만희를 신격화하는 주요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상담자가 가져야 할 기본 자세로는,

첫 째, 절대 서두르지 말아야 합니다. 상담을 시작하자마자 첫번 째 주제에서 신천지인들이 주님품으로 돌아온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그러나 현실은 그렇지 않습니다. 정통 기독교인 입장에서 그들을 바라볼 것이 아니라, 위와 같이 잘못된 성경관을 철썩같이 믿고 있는 신천지인들의 입장을 충분히 이해하고, 영적으로 돌봄이 필요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하고 있는 상담이라는 사실을 잊지말아야 합니다.

둘째, 신천지에 빠진 영혼들에 대한 긍휼을 가져야 합니다. 최근 들어 신천지의 조직적인 방해와 교육으로 상담이 날로 어려워지자 일부 상담소에서는 “상담을 들을 준비가 된 다음에 오라”는 식으로 그들을 되돌려 보내거나 방치하여 가족들의 아픔에 더 큰 상처를 주는 사례가 발생하고 있는데, 한 영혼을 천하보다 귀하게 여기는 긍휼과 사랑이 없으면 절대 상담에 성공할 수 없음을 기억하면서 오래참음과 배려심을 가지고 상담에 임해야 할 것입니다.

 

 상담시리즈 목차

※ 필자의 사정에 따라 순서는 바뀔수 있습니다.

 

 

 


관련 아티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원식 2019-10-15 13:44:20
1. 서두르지 말고
2. 이단에 빠진 피해자 입장에서 이해하고
3. 소중한 영혼에 대한 배려심, 오래 참음, 인내심 (인간존중)

... 참으로 공감가는 말씀입니다.

도서소개
이슈이슈
  • [시사IN] ‘사상 최대’ 대출 사기에, ‘그 이름’ 왜 있을까
  • [사이비퇴치] 나치 독일의 괴벨스를 기억합니다.
  • 두드림넷, 기부단말기 키오스크를 통한 기부플랫폼 투자협약식
  • [뉴시스] 잇단 고발장→기소의견 송치…위기의 전광훈·한기총
  • [바로알자] 이준석, 선거법위반(허위사실공표죄) 대선과정에 있었다.
  • [사이비와 사기꾼, 곽상도] 검찰출신, 권력을 이용한 사리사욕 어디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