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게이트] 국민의힘 윤미현은 입당, 김성제는 불허
상태바
[이슈게이트] 국민의힘 윤미현은 입당, 김성제는 불허
  • 정현 리포터
  • 승인 2021.11.15 15:17
  • 댓글 0
이 아티클을 공유합니다

출처 : https://issuegate.com/news/view.php?idx=10807
기사등록 2021-11-08 14:34:45 기사수정 2021-11-08 17:24:41

윤미현 과천시의원(부의장)이 최근 국민의힘에 입당했다. 국민의힘 경기도당에서 허용했다. 김성제 전 의왕시장도 국민의힘 입당원서를 제출했지만 불허됐다.

윤미현 과천시의회 부의장이 최근 국민의힘에 입당했다. 자료사진 
윤미현 과천시의회 부의장이 최근 국민의힘에 입당했다. 자료사진 


8일 국민의힘 당 관계자에 따르면 윤 의원의 입당은 지난달 하순 국민의힘 경기도당위원회 심의에서 통과됐다. 윤 의원에 대해 국민의힘 과천시의원들은 전원 입당에 동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초 민주당 소속으로 시의원 선거에 출마해 당선된 재선의 윤 의원은 지난 2020년 4월 총선을 앞두고 민주당을 탈당하고 민생당에 합류했다. 

 

지난 2020년 4월 총선 때 과천시 기자실에서 민생당 후보로 출마선언을 하던 김성제 전 의왕시장. 자료사진
지난 2020년 4월 총선 때 과천시 기자실에서 민생당 후보로 출마선언을 하던 김성제 전 의왕시장. 자료사진

 

김 전 의왕시장의 입당은 국민의힘 경기도당에서 허용하지 않았다. 국민의힘 관계자는 “의왕시 당원들의 반응과 평가가 좋지 않았다”고 말했다. 김 전 시장은 민주당 소속으로 의왕시장을 지냈지만 지난 2020년 4월 총선에서 민생당 후보로 출마, 3위로 낙선했다.

국민의힘 다른 관계자는 "김 전 시장의 경우 불허라기보다 절차상 일단 입당이 유보된 것"이라고 말했다. 

내년 3월 대선을 앞두고 있어 힘을 합치는 차원에서 입당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Δ지역언론인 온라인 입당 신청서 제출...도당서 '보류'

이와 함께 과천시 지역언론인 A모씨도 최근 국민의힘 입당원서를 제출했지만 도당에서 ‘보류’했다. 그는 온라인 신청서를 낸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2014년 무소속으로 과천시의원 선거에 출마한 바 있다. 또 과천시장 주민소환과 시의회 예산안 처리 과정에서 국민의힘 과천시의원들과 대립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이슈게이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도서소개
이슈이슈
  • [바로알자] 알고 보니 남편 있는 유부녀... 난 처녀라고 한 적 없다?
  • [사이비퇴치] 나치 독일의 괴벨스를 기억합니다.
  • [노컷뉴스 단독] '350억 쓰고 1억5천만원 돌려받아'…민간에 다 퍼준 항만 개발[영상 포함]
  • [뉴시스] 잇단 고발장→기소의견 송치…위기의 전광훈·한기총
  • [노컷뉴스 단독] '나라 땅도 내 땅'…항만배후부지 손에 넣은 재벌가
  • [현대종교] 현종 TV, 아베 사건과 통일교